2023 헬로메이커, 국립부산과학관에 나타난 거대 아이언맨 헐크 버스터

부산과학관 28, 29일 양일간 ‘2023 헬로메이커’ 개최

종이로 만든 6미터 높이 로봇 프로케이가 로비에 설치

폐자동차 부품 활용한 헐크 버스터는 야외광장에 우뚝

긱블 다은쌤 등 유명 메이커 활약, 재활용 악기 퍼포먼스

국립부산과학관 야외광장과 로비에 거대한 로봇이 나타났다. 로비에는 6m 높이의 ‘프로케이가’가 위용을 드러내고, 야외광장에는 5m짜리 ‘아이언맨 헐크 버스터’가 관람객을 맞는다.

국립부산과학관은 28, 29일 양일간 개최하는 대표 과학행사인 ‘2023 헬로메이커’에서 두 로봇을 비롯한 다양한 전시물을 선보이고 강연·공연 등 다양한 체험행사를 마련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부산경제진흥원 부산대 V-스페이스와 공동 주최·주관한다.

헬로메이커는 스스로 만들어보는 창작의 즐거움을 전파하기 위해 전시 강연 공연 등 다양한 형태로 마련된 행사로 창의적인 방법으로 문제를 해결하고, 새로운 아이디어를 구현하는 기회의 장이다. ‘메이커(Maker)’란 다양한 도구를 사용한 창의적인 만들기 활동을 통해 자신의 아이디어를 실현하는 사람을 뜻한다.

헬로메이커 첫 날인 28일에는 개막식, 헬로메이커 어워즈 시상식을 시작으로 구독자 114만 명을 보유한 과학·공학 유튜버 긱블의 강연 및 자동차 브레이크 조립 키트 메이킹, 폐자전거 바퀴를 재활용한 악기 퍼포먼스가 이어진다. 29일에는 유명 메이커 다은쌤의 강연 및 구슬 종이 롤로코스터 만들기 워크숍, 업사이클링 밴드 공연이 진행된다. 특히 이번 헬로메이커에서는 6m 높이의 종이로 만든 로봇 ‘프로테이가’와 폐자동차 부품을 활용한 5m 규모 정크 아트 작품인 ‘아이언맨 헐크 버스터’ 등 대규모 전시물로 즐거움을 더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70여 개의 다양한 메이킹 체험 및 전시가 양일간 과학관 전역에서 진행되며, 행사 당일 관람객들의 편의를 위해 셔틀버스, 푸드트럭 등이 운영된다. 이 외에도 행사 참여자 전원에게는 상설전시관 관람권, 사전 신청자에게는 배지만들기 체험권이 제공되며 티저영상퀴즈, 인증샷, 만족도 조사 등의 다양한 온오프라인 이벤트가 진행된다.

Leave a Comment